HOME > 필리핀 > 피플캐스트 > 한국에서 필리핀까지, 항공사 파헤치기
[컬럼] 한국에서 필리핀까지, 항공사 파헤치기 Edit by. 장은정

한국에서 필리핀까지의 비행시간은 4시간이 조금 넘습니다. 결코 짧지 않은 시간, 좀 더 현명하고 저렴하게 항공사를 선택하는 방법을 알려드릴 텐데요. 이왕이면 꼼꼼하게 비교해보고 따져보면서 항공사를 선택한다면 더욱 즐거운 비행이 되겠죠. 항공사는 우선 국내항공사와 외항사로 나눌 수 있습니다. 우리나라에서 운영하는 대한항공, 아시아나항공, 부산에어, 진에어, 제주에어 등이 있습니다. 또한 외국에서 운영하는 외항사는 대표적으로 에어아시아, 세부퍼시픽, 필리핀에어라인, 캐세이퍼시픽, 티웨이 등이 있습니다. 아래에서 조금 더 세부적으로 알아볼까요.

1. 비용

무조건 싸다고 비용하나로만 보고 결정하시면 피해를 보실 수 있습니다. <출처: Google 이미지 검색>

국내 항공사의 경우 필리핀 세부 왕복으로 약 60만원선입니다. 3개월전이나 특가요금으로 구입하는 경우에는 45-55만원선으로도 구입이 가능하죠. 하지만 외항사의 경우는 이보다 더 저렴한 편인데요. 특가로 구입하는 경우에는 세부왕복을 25-35만원선으로 구입하는 분들도 계시고 평균요금도 40-50만원선입니다. 외항사의 경우 보통 6개월-1년 전에 프로모션을 하는 경우가 있는데 미리 준비를 하시는 분들은 더욱 저렴한 항공권을 구입하실 수 있습니다. 하지만 무조건 싸다고 좋은 것만은 아니며 비용 하나만으로 결정하는 것을 권해드리지 않습니다.

2. 짐 무게의 차이

보통 국내항공사는 기본 수화물이 20kg, 기내로 들고 타는 짐은 7kg으로 규정하고 있습니다. 기본 수화물이 오버되는 경우에는 무게에 따라 추가 금액을 부과하는데, 보통 기내 수화물 1kg당 8천원-1만원 정도로 비교적 저렴하게 추가하실 수 있습니다.

반면 외항사는 수화물을 추가해야 합니다. 즉, 기본 수화물이 전혀 없다는 뜻입니다. 보통은 항공권 구입시 수화물을 선택하는 옵션이 따로 있습니다. 기본 수화물이 있는지 없는지 우선 체크하시고, 만약 기본 수화물이 없을 경우에는 수화물을 체크해서 추가비용을 선결제 하셔야 합니다. 기본 수화물을 추가하지 않고 공항에 바로 가는 경우 국내 항공사와는 다르게 엄청난 수화물 금액을 내야 할 수도 있으니 수화물은 티켓을 구입할 때 반드시 확인하셔야 합니다.

TIP. 필리핀으로 가는 에어아시아/세부퍼시픽은 무조건 티켓을 구입하실 때 수화물을 추가하셔야 합니다. 참고로 에어아시아는 출국 하루전 또는 4시간 전까지 인터넷 상으로 수화물을 추가할 수 있습니다.

3. 기내 서비스의 차이

국내항공사는 기본적으로 담요를 빌려주는 서비스가 있고 간식 또는 기내 1식이 제공됩니다. 그 비용이 항공요금에 포함되어 있고, 음료나 물은 필요시 계속 제공을 합니다.(제주에어는 기내 간식제공) 그러나 외항사의 경우 기내식은 티켓구입시 추가로 신청하거나 기내에서 돈을 주고 먹어야하며, 물도 사마셔야 합니다. 담요를 빌리는 것도 추가로 요금을 내야하고 간식도 비행기에서 사먹는 것 외에는 금지되어 있을 정도입니다. 다만 사전에 항공티켓을 구입할 때 기내식을 신청하는 경우 20%정도 할인된 금액으로 신청할 수 있습니다. 또한 세관심사 규정상 액체류를 들고 들어갈 수 없기 때문에 물도 제한됩니다. 그래서 기내서비스 면에서 외항사는 조금 불편하다고 할 수 있죠.

4. 리턴변경

국내항공사는 리턴변경이 1회 혹은 자리만 있다면 계속해서 변경이 가능합니다. 아시아나나 대한항공의 경우, 동일 요금으로 리턴변경이 가능하면 추가 수수료는 발생하지 않습니다. 단, 제주에어는 4-10만원 정도 수수료가 발생합니다. 외항사의 경우에는 예를 들면 프로모션 할 때 저렴하게 항공권을 구입했는데 당시에는 저렴하게 구입했지만 리턴변경하는 티켓이 현재로서는 비싼경우, 추가 차액 + 변경 수수료를 내야하기 때문에 10-20만원 정도 발생하는 경우도 있습니다. 또한 리턴 변경 자체가 어려워서 취소를 하고 돌아오는 항공권만 새로 구입해야 하는 경우도 발생합니다.

5. NO-SHOW

노쇼란, 항공권을 구입해놓고 취소신청도 하지않은 채 당일날 비행기를 탑승하지 않는 경우를 말합니다. 보통 국내항공사는 노쇼 수수료를 내고 다른 날짜로 출발일을 변경할 수도 있습니다. 그러나 외항사의 경우 노쇼 개념이 취소의 개념으로 되는 경우도 많기 때문에 본인이 만약 비행기를 못탔다면 취소가 되어 티켓을 버리게 됩니다. 국내항공사는 노쇼에 대한 패널티가 크지 않은 반면, 외항사의 경우 노쇼에 대한 패널티가 굉장히 큰 편입니다.

6. 비행 취소 및 딜레이

비행 취소 및 딜레이가 되면 다시 항공권을 구입해야 하는 경우도 있습니다. <출처: Google 이미지 검색>

국내항공사는 자연재해나 비행기에 문제가 없는 경우 대부분 제 시간에 운항을 하고 있습니다. 외항사의 경우 간혹 출국 몇일전에 비행 스케쥴 자체가 취소되는 경우도 발생하며, 비행기 게이트의 문제로 시간이 딜레이 되는 경우도 있습니다. 비행 스케쥴이 취소되는 경우에는 급하게 새로운 항공권을 구입해야 하기 때문에 불편해지는 경우가 있을 수도 있죠.

완벽한 어학연수를 위해...

결론적으로 국내항공사는 서비스 면에서 장점을 더 많이 가졌지만 그만큼 비용이 비싸다는 것이고, 외항사의 경우 비용은 훨씬 저렴하지만 서비스 면에서 부족하다는 평을 내릴 수 있습니다. 4시간 정도의 거리의 비행, 어떤 항공사를 선택하느냐는 본인의 몫이겠죠. 저가항공을 선택하는 경우, 본인이 규정을 정확히 숙지한 후 항공권을 구입하셔야 합니다. 외항사들에 대한 피해가 많이 나오는 것은 본인이 스스로 규정을 파악하지 않고 진행한다는 점 때문입니다. ㈜유학피플의 필리핀전문컨설턴트들은 여러분의 어학연수 준비의 모든 과정을 세심하게 도와드리며, 항공권 관리도 함께 도와드리고 있습니다. 예약에서 발권, 티켓 변경까지 모든 과정을 무료로 진행해 드리고 있으며, ㈜유학피플과 함께라면 더욱 안전하고 저렴한 항공권 예약이 가능합니다. ㈜유학피플과 함께 즐거운 비행, 안전한 필리핀어학연수를 함께 하세요!

※ 본 콘텐츠의 저작권은 저자 또는 (주)유학피플에 있으며, 이를 무단 이용하는 경우 저작권법 등에 따라 법적책임을 질 수 있습니다.


필리핀 많이본 캐스트

UNICEF

(주) 유학피플은 난치병 어린이를 돕고있습니다. 지구촌 어린이들에게 꿈과 희망을 전달합니다.